기형아 진단 클리닉

모든 부부가 건강하면서도 총명한 아기를 낳기를 희망합니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과거에 기형아를 출산한 경험이 있거나, 가족 중에 염색체 이상이 있는 경우 기형아 출산에 대한 두려움은 커집니다. 기형아 발생률은 3% 정도로 알려져 있습니다. 임신 전, 임신 중 적당한 치료와 예방, 정확한 조기진단을 통해서 발견하고 계속 발견률을 높이려 노력을 하고 있습니다.

본원에서는 기형아 진단을 위해서 임신초기 초음파검사, 임신중기 산모혈청 triplemarker 검사와 초음파검사 등을 실시합니다. 과거 특이 소견이 있거나 검사상의 이상소견이 있는 경우 양수천자를 이용한 염색체검사 및 양수 내 태아 단백검사와 정밀 초음파검사, 태아 심초음파검사 등을 실시하여 진단율을 높이고 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