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경성위장애 클리닉

흔히 병원에 상복부 불쾌감으로 내원하여 각종 검사 후에 신경성위염이란 진단을 받은 후 치료하여도 별 호전이 없는 많은 경우가 기능성 소화불량(functional dyspepsia)으로 이는 조직 병리적 및 생화학적인 기질적(organic) 병변이 아닌 기능적(functional) 소화불량을 말한다. 흔히 우리나라에서는 음식을 섭취하고 대변이 무르거나 설사를 할 경우에 소화가 안된다고 한다. 그러나 의학적으로는 지속적이거나 반복적으로 상복부에 국한된 불편감이나 통증 등에 따르는 제반증상을 소화불량이라고 하며, 여러 가지 증상이 포함된 질환으로써 한가지 원인이나 병인으로 설명될 수 없는 복합적인 질환을 총칭한다. 외국의 역학조사에 따르면 유병율이 약 20-30%에 달하며, 1년에 1%이상의 발생율을 나타내는 매우 흔한 질환이다.

소화기계통의 질병이 많고, 특히 위장질환의 발생빈도가 높은 우리나라에서는 거의 대부분의 사람에게서 정도의 차이가 있겠지만 소화불량의 증상을 경험하리라고 추측된다. 기질적 병변을 배제한 증상에 따른 진단이기 때문에 진단기준에도 논란의 여지가 있으며, 치료 또한 증상의 완화목적을 위한 대증치료가 주종을 이루며 병인에 따른 원인적 치료는 연구단계에 불과하다. 기능성 소화불량은 기질적 병변을 배제한 증상에 따른 진단으로써, 소화불량 증상이 다양하고 병인, 진단 및 치료에 아직 문제점이 많다. 향후 정확한 병인이 밝혀지고 객관적인 진단법이 발견되면 새로운 질환으로 세분될 가능성이 있으며 원인에 따른 완전한 치료가 기대된다.

닫기